Blog


 
















소프트웨어 솔루션 및 컨설팅 제공 업체 주식회사 커브가 한국 최초로 클린 코드 솔루션 제공 업체 '소나(Sonar)'의 자체 관리 도구인 '소나큐브(SonarQube)'의 골드 리셀러 파트너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소나는 기업에서 제공하는 소프트웨어가 최적의 클린 코드(Clean Code)’ 상태를 달성하고 유지할 수 있도록 다양한 도구와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소프트웨어의 가장 이상적인 상태라 할 수 있는 클린 코드는 누구나 읽고 변경하기 쉬우며기술적 결함이 없어 원활하게 작동되는 코드를 의미한다


소나의 대표 솔루션 중 하나인 소나큐브는 소프트웨어 개발 CI/CD 파이프라인 및 데브옵스 플랫폼에 쉽게 통합돼프로젝트 진행 시 지속적으로 검사를 수행하며 코드의 문제를 감지하고 수정하는 데 도움을 준다.
또한 솔루션 세트인 소나큐브소나클라우드(SonarCloud), 소나린트(SonarLint)를 통해 빠르고 체계적인 고품질 코드를 작성할 수 있다.

 

커브는 소나의 골드 리셀러 지위 획득을 통해 고객에게 보다 효율적이고 안정성 높은최고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커브 황희연 대표는 "국내 최초로 소나의 골드 리셀러 파트너 자격을 획득해 매우 자랑스럽고 기쁘다"라며 "국내 기업의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세스를 개선하는 데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가지고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나의 월드와이드 채널 부사장 셀린 시오(Celine Siow) 소나의 골드 리셀러 파트너는 프로그램 내의 엄격한 선정 기준을 충족해야 한다라고 말하며 커브는 우리의 골드 리셀러 파트너로서 앞으로 더 많은 기업이 소프트웨어 개발 목표를 달성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Sonar 소개
Sonar는 개발자가 일관되고 의도적이며 적응 가능하며 책임감 있는 코드를 작성함으로써 기업이 Clean Code 상태를 달성하고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Clean Code는 유지 관리 가능하고 신뢰할 수 있으며 안전한 소프트웨어를 생산하여 개발 팀이 문제 해결에 덜 시간을 쓰고 혁신에 더 많은 시간을 할애할 수 있도록 합니다.

Sonar와 회사의 Clean as You Code 방법론을 활용함으로써, 기업은 위험을 최소화하고 기술적 부채를 줄이며 생산성을 높이며 소프트웨어에서 더 많은 가치를 예측 가능하고 지속 가능한 방식으로 추출할 수 있습니다.

Sonar의 오픈 소스 및 상용 제품인 SonarLint, SonarCloud 및 SonarQube는 30여 개의 프로그래밍 언어, 프레임워크 및 인프라 기술을 지원합니다.

Sonar는 전 세계적으로 400,000개 이상의 기관에서 신뢰하고 700만 명 이상의 개발자가 5조 줄 이상의 코드를 정리하는 데 사용되어 더 나은 소프트웨어를 제공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Sonar에 대해 더 알아보려면 https://www.sonarsource.com/company/about/ 를 방문하세요.


주식회사 커브 소개

커브는 기업이 소프트웨어 개발에서 생산성과 품질을 향상시키는 데 전문화되어 있습니다. 실용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링 및 데브옵스 컨설팅을 제공합니다.

다양한 고객 사례를 통하여 SonarQube 기반의 지속적 검사를 데브옵스 파이프라인에 통합함으로써 소프트웨어 코드 품질 및 보안을 개선하는 실천적인 방법을 성공적으로 구현하였습니다. 

또한,  커브는 지난 3월 21일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커브는 Sonar와 함께 고객을 대상으로 세미나 'Sonar in Seoul'를 개최했습니다.  

이번 진행된 행사에서는 Sonar의 DevSecOps 사례을 소개하고 솔루션에 관한 전문적인 정보를 제공했습니다.